UPDATED. 2022-05-24 16:49 (화)
한라생태숲, ‘반려식물 장터’ 첫 개장
한라생태숲, ‘반려식물 장터’ 첫 개장
  • 서학묵 기자
  • 승인 2022.0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5일(화) 반려식물 분양신청 접수…구상나무 등 총 500본 분양
제주도청 사진제공
제주도청 사진제공

 

제주특별자치도 한라생태숲은 코로나19 시대에 정서적 안정감과 생활의 활력소를 도민에게 제공하고 나눔을 실천하고자 반려식물 새 활용(upcycling)을 통한 반려식물 장터를 4월 8일 개장한다.

가정에서 관리가 어려워 방치되는 반려식물이나 폐화분을 연중 무료로 기증받아 분갈이, 영양제 주입 등 새 활용을 한 뒤 식물에 관심 있는 도민들에게 분기별로 분양하는 반려식물 장터의 첫 번째 행사다.

1분기에 기증받은 식물은 고무나무, 춘란 등 135본으로 새롭게 가꾸고 새 생명을 불어 넣어 재탄생했으며, 자체 증식한 자생식물인 구상나무, 백리향 등 365본을 포함해 총 500본을 선보인다.

분양은 일반분양(도민340본) 및 특별분양(무료기증자10본+사회복지시설150본)으로 구분했다. 특히 사회복지시설에는 제주도 사회복지협의회를 통해 시설별로 10본 내외를 특별 분양해 취약계층 심리회복을 지원한다.

제주도민 대상 일반분양은 4월 5일 오전 9시~오후 6시 한라생태숲누리집(http://www.jeju.go.kr/hallaecoforest/index.htm)에서 선착순으로 신청하면 된다.

신청접수가 완료되면 4월 6일까지 분양대상자를 선정 후 한라생태숲 휴게광장에서 4월 8~9일 2일 동안 반려식물 장터를 운영해 신청 수종을 새 주인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