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14 18:43 (금)
제주 감귤·참다래 대한민국 최고 과일로 뽑혔다
제주 감귤·참다래 대한민국 최고 과일로 뽑혔다
  • 서학묵 기자
  • 승인 2021.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년 대한민국 과일산업대전서 최우수상 2명, 우수상 2명, 장려상 1명
제주도청 사진제공
제주도청 사진제공

 

「2021년 대한민국 과일산업대전」에서 제주지역 감귤 및 참다래 5개 농가가 최우수상(장관상) 2점, 우수상(농촌진흥청장상) 2점, 장려상(농산물품질관리원장상) 1점 등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농림축산식품부가 주최하고 한국과수농협연합회가 주관하는 ‘대한민국 과일산업대전’은 우리나라 대표과일을 선발하는 대회다.

국산 과일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소비를 확대하는 한편, 우수 과수농가의 자부심을 높여 선진영농을 촉진하기 위해 마련됐다.

올해 대회에서 감귤 분야에서는 현인순 씨, 참다래 분야에서는 김인태 씨가 최우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서귀포시 남원읍에서 조생온주 피복 재배를 하는 현인순 씨는 토양관리부터 병해충·생육 관리까지 과학영농으로 품질을 높이고, 완숙과 구분 출하로 12브릭스 이상의 최고 감귤만을 내놓는 점이 높이 평가됐다.

제주시 한경면에서 헤이워드 품종의 키위를 재배를 하는 김인태 씨는 친환경적 토양 관리, 시기별 철저한 재배관리와 적기 수확 출하로 고품질 과일을 생산하면서 참다래 가공품 생산 및 체험 프로그램 운영을 병행해 경쟁력을 높인 것이 긍정적으로 평가됐다.

그 외 △감귤 우수상 유태규 씨 △감귤 장려상 나석우 씨 △참다래 우수상 김택상 씨가 선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