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15 22:30 (목)
공익형 노인일자리 참여자 상품권 지원 사업 ‘호응’
공익형 노인일자리 참여자 상품권 지원 사업 ‘호응’
  • 전선형 기자
  • 승인 2020.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존보수 20% 상품권으로 추가 지급…참여자 70% 신청

도, 11억 2,800만원 추가 지원…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

제주특별자치도는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를 살리고, 어르신들에게 경제적 도움을 주기 위해 추진 중인 ‘노인일자리 민생지원 상품권 지급 사업’이 호응을 얻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6월부터 시행되고 있는 이 사업은 공익형 노인일자리 참여자가 최대 4개월 간 보수의 30%를 상품권으로 받는데 동의하면, 기존 보수의 20%(월 5만 9,000원)를 온누리 상품권으로 추가 지급받는다.

9월 1일 현재까지 공익형 노인일자리 참여자 9,326명 중 6,516명(70%)이 신청했다.

도는 공익형 노인일자리 참여자에게 보수의 30%에 해당하는 총 11억 2,800만 원 상당의 상품권을 추가 지원했으며, 보수의 20%분을 포함해 총 26억 7,500만원의 온누리 상품권을 지급했다.

임태봉 도 보건복지여성국장은 “이 사업을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경제를 살리고, 공익형 노인일자리 참여자에게 경제적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