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8 13:17 (수)
제주도, 2020년 물 정책 사업에 145억을 투입한다!
제주도, 2020년 물 정책 사업에 145억을 투입한다!
  • 성정화 기자
  • 승인 2020.0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형통합 물관리체계 구축, 물산업육성, 지하수 수질관리 등 중점 추진

제주특별자치도가 올해 지속가능한 지하수 이용기반 마련을 위해 제주 물정책사업에 145억원을 투입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2020년 제주 물정책사업에 145억원을 투입하여 제주형 통합 물관리체계 구축, 지하수 총량관리, 물산업 육성 및 빗물이용 물순환 시스템 확대, 지하수 수질 관리 등을 중점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주요 추진사업으로는 제주형 통합 물관리 기본계획 수립 및 지하수 관측망 운영, 원격모니터링 시스템 확대 운영에 41억원을 투입하여 통합 물관리 체계를 구축하고 지하수 감시·관측망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지하수 관정 이용실태 조사, 미사용 방치공 원상복구 및 지하수 정보관리시스템 유지관리에 14억원을 투입하여 지하수 총량관리 를 더욱 강화한다.

용암해수산업화 지원센터 운영지원과 빗물이용시설 설치 지원 등에 47.5억원을 투입하여 대체 수자원 활용 및 안정적 수자원 보전·관리를 추진한다.

특히 최근 지하수 오염원 관리강화를 위해 수질전용측정망 구축, 지하수 오염차단 그라우팅 사업 확대, 행정주도 수질검사 강화 등에 31.5억원을 투입하여 먹는 물 수준의 지하수 관리를 위한 사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용천수의 가치 극대화를 위해 5억원을 투입하여 용천수 친환경적 활용방안을 발굴·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한편 지하수 바로 알기 교육, 제주물 애니메이션 제작 및 홍보 등에 6억원을 투입하여 지하수 보전·관리 홍보를 더욱 강화해 나가고, 지하수연구센터와 도민 거버넌스 운영으로 지하수의 전문적 관리 및 도민과 소통하는 제주 물정책을 추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해 나갈 계획이다.

박근수 제주특별자치도 환경보전국장은 “유입인구, 관광객 급증에 따른 물 수요 증가, 오염원 증가 등 물 환경 변화에 대응한 제주특성에 맞는 지속 이용가능한 지하수를 보전·관리해 나가고, 지하수 보전 감사체계 구축과 과학적 측정방법 등을 통해 청정 수질환경 조성 강화를 위한 최선의 노력을 다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