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28 11:45 (금)
문화관광해설사와 함께 「걸으멍, 보멍, 들으멍 제주시 원도심 투어」 운영
문화관광해설사와 함께 「걸으멍, 보멍, 들으멍 제주시 원도심 투어」 운영
  • 전선형 기자
  • 승인 2020.0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월 10일부터 12월 중순까지 운영
제주도청 사진제공
제주도청 사진제공

 

제주특별자치도 세계유산본부(본부장 고순향)는 도 기념물 제1호 「오현단」 내에 문화관광해설사를 배치하여 해당 문화재에 대한 역사적 이해를 돕는 한편, 사전 예약에 한해 1일 1회 제주시 원도심 투어를 이 달 2월 10일부터 12월 중순까지 운영한다고 밝혔다.

「오현단」에 대한 해설은 1일 3회(10시 30분, 13시 30분, 16시) 정기 운영되는데, 해설사가 들려주는 조선시대 제주도에 이바지한 오현(五賢)에 얽힌 다채로운 이야기와 오현단 내에 자리한 귤림서원, 장수당, 향현사 등의 전통 건축물 답사를 통해 제주역사에 대한 이해와 관심을 높이는 한편, 관람 편의를 제공한다.

또한 제주시 원도심 투어는 해설사와 함께 원도심 곳곳에 숨겨진 다양한 시대적 층위의 역사 유적 및 추억의 장소들을 찬찬히 거닐면서 제주 역사와 문화의 가치를 되새겨 볼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

해당 투어는 1일 1회(14시 / 1시간 30분 소요) 선착순 15명을 대상으로 무료 운영되며, 예약은 전화(☎064-726-6704)로 사전 접수 받는다.

올해 처음 운영되는 문화관광해설사의 오현단을 비롯한 제주시 원도심 투어 운영과 관련해, 세계유산본부 고순향 본부장은 “길라잡이 문화관광해설사와 함께 「걸으멍, 보멍, 들으멍 제주시 원도심 투어」 운영으로 침체되어 있던 원도심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 넣어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