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28 11:45 (금)
국토부, 제주 제2공항 대상지 인접지역 등 추가 조류조사 실시
국토부, 제주 제2공항 대상지 인접지역 등 추가 조류조사 실시
  • 성정화 기자
  • 승인 2020.0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부, 전략환경영향평가 보완 위한 봄철 철새조사 5월까지 20차례 시행

제주도, 조류충돌 위험성 등 정확한 현장 정보제공 지원 등 조사에 적극 협력
제주도청 사진제공
제주도청 사진제공

 

국토교통부(이하 ‘국토부’)가 제2공항 전략환경영향평가 보완을 위해 제주 제2공항 대상지역 및 인접지역 등에 대한 추가 조류조사를 본격 추진한다고 밝혔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이에 조류충돌 위험성 등 정확한 현장 정보제공 지원 등 조사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국토부는 지난 1월부터 두 차례 예비조사를 거쳐 2월부터 본격적으로 조류 출현지역에 대한 현장조사에 들어갔다.

이번 조사는 국토부가 주관하고, 제주지방항공청, 한국공항공사 제주본부 조류팀 등 다수의 전문가가 참여하여 5월까지 총 20차례에 걸쳐 진행된다.

조사대상은 제2공항 대상지역 및 인접지역을 포함해 하도리, 종달리, 오조리, 성산~남원 해안 등 대규모 조류 출현 예상지역을 비롯해 예정지 인근 한못, 직구물, 성읍저수지, 온평~신천 해안까지 확대될 예정이다.

7일 오후 1시부터는 하도리 포구, 오조포구, 성산~표선~남원 해안을 중심으로 조사가 시작될 계획이다

제주도는 앞으로 추가 조류조사가 면밀하고 체계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조사대상지역 현장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는 등 조사단 활동이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게 지원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공항확충지원단에서는 7일 조류조사 현장을 찾아 “조류충돌 위험성에 대한 안전성 확보와 법정보호종 출현 유무에 따른 조류보호를 위해서라도 정확하고 충분하게 조사를 진행해달라”는 뜻을 전달했다.

제2공항 전략환경영향평가는 사업 시행과정에서 나타날 수 있는 환경영향을 예측 평가하여 해당계획의 적정성 및 입지의 타당성을 검증하기 위해 추진되는 법적절차이다.

조류조사는 지금까지 총 5차례에 걸쳐 실시했고, 이번에 추가조사까지 진행하면 사계절 모두 조사가 이뤄지게 된다.

*여름철 조사 (‘17.9 ’19.8), 겨울철 조사(‘18.1 ’18.2), 가을철 조사(‘19.11),

겨울·봄철 조사(’20.1~5)

국토부는 이번 조사결과 등을 전략환경영향평가서 본안에 반영하여 환경부에 재협의를 요청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