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10 14:29 (월)
전국 공무원들과 공유한 ‘제주의 가치’ 큰 호응
전국 공무원들과 공유한 ‘제주의 가치’ 큰 호응
  • 김형인 기자
  • 승인 2019.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인재개발원, 4‧3교육‧해녀문화‧제주이해하기 등 시‧도 통합과정 운영

제주특별자치도 인재개발원(원장 김기범)은 제주만의 특색을 갖춘 교육과정을 시·도 통합하여 전국 지방자치단체 공무원들과 공유하는 열린 교육을 확대 운영한 결과 5개 과정 12회 교육에 총 362명이 참여하였다고 밝혔다.

시‧도 통합교육 과정은, 지역의 특성을 반영한 교육과정을 개설하여 차별화·전문화를 통한 질 높은 교육을 통해 제주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히고 지자체 공무원 간 상호발전의 계기로 활용하는데 그 주안점을 두고 있다.

‘제주 4·3의 이해하기’ 과정은 총 2회에 걸쳐 운영하였으며, 제주 4·3의 반발과 전개, 진상조사 등 제주4·3의 역사적 교훈과 더불어, 4·3평화공원, 다랑쉬동굴 방문 및 4·3길 걷기 등 현장 프로그램을 통해 과거의 아픔을 직접 체험하고 공감해 보는 시간을 갖고 제주 4·3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할 수 있도록 하였다.

‘전기자동차 도시 이해하기’ 과정은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 개최에 맞춰 5월에 운영하여, 제주 전기자동차의 동향 및 발전계획 등 탄소 없는 섬 실현을 목표로 청정 제주로서의 이미지를 제고하였다.

‘제주 이해하기’ 과정은 총 5회 운영하여 제주의 자연, 예술, 역사, 정체성 등 다양한 콘텐츠를 활용해 제주를 공유하고 이해할 수 있도록 운영했다.

‘제주 해녀문화 이해’ 과정은 5월과 6월에 운영하여제주해녀의 역사, 유네스코 등재 과정 및 절차, 바다밭 공동체 문화 등의 내용을 담아 유네스코 인류무형 문화유산으로 등재된 제주해녀의 가치를 공유했다.

제주특별자치도 인재개발원은 “내년에도 올해 이루어진 시·도 통합교육 운영결과를 분석하여 ‘제주 이해하기’ 및 ‘제주 4·3의 이해’ 등 제주의 특색을 살린 교육과정을 더욱 내실 있게 운영해 나가겠다”며 “제주에 대한 이해와 전국 공무원과의 교류 확대 기회로 이어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