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2 17:51 (목)
제주특별자치도, 제8회 인구의 날 기념행사 개최
제주특별자치도, 제8회 인구의 날 기념행사 개최
  • 전선형 기자
  • 승인 2019.0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0일 근로자종합복지관서 인구의 날 기념 다양한 행사 마련

저출산 극복 및 인구 인식개선 유공자 표창(5명) 및 감사패(3명) 수여

제주특별자치도는 오는 10일 오후 2시 근로자종합복지관에서 ‘제8회 인구의 날 기념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인구의 날*은 ‘저출산·고령사회 기본법’에 의해 매년 7월 11일을 정식 기념일로 지정, 올해로 8회째를 맞고 있다.

* 인구의 날은 1987년 7월 11일, 세계인구가 50억 명을 넘은 것을 기념하기 위해 UN계발계획이 제정

출산율 저하와 인구절벽 등 인구문제의 심각성에 대한 도민들의 이해와 관심을 높이기 위해 마련했으며, 기념행사는 식전행사와 기념식, 부대행사 순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식전행사에로 제주나나어린이집(원장 임찬선) 22명의 원아들이 난타공연을 진행하며, 기념식에서는 저출산 극복 및 인구 인식 개선 유공자에게 제주특별자치도지사 표창(5명)과 인구보건복지협회 감사패(3명)가 수여된다.

또한, 올해 인구의 날 기념 ‘함께하는(1+1) 육아, 기쁨은 2배’슬로건을 가지고 퍼포먼스를 진행해, 지역사회가 함께 키우고 가정에서 함께하는 육아의 실천 메시지를 전달하는 특별한 순서도 진행된다.

식후행사에서는 육아로 지친 부모들을 위해 웃음치료 전문 강사인 이완국 씨를 초청해 ‘웃음으로 열어가는 행복한 육아’라는 주제로 행복한 세상의 모습을 비춰주기 위한 특강이 예정돼 있다.

아울러, 임산부 문화강좌인 ‘오가닉 인형 만들기’가 부대행사로 진행돼 엄마가 아기에게 친환경 인형을 직접 만들어 주고 정서적으로 친밀감과 교감을 나눌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한다.

이번 행사에는 저출산 극복 사회연대회의 구성단체 및 시민단체 등 200여 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전성태 행정부지사는 “인구의 날의 의미를 되새기며 도민 모두가 인구구조 불균형의 심각성을 헤아리고, 이를 해결하기 위해 함께 고민하고 소통해야 한다”면서 “인구의 날을 통해 사회 각 분야의 실질적인 변화를 이끌어낼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