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22 16:38 (화)
고(故)부종휴 선생 사진전 ‘한산 그리고 제주’ 개최
고(故)부종휴 선생 사진전 ‘한산 그리고 제주’ 개최
  • 전선형 기자
  • 승인 2019.0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 5일부터 세계자연유산센터서 故부종휴 선생 사진 40여 점 전시

제주특별자치도 세계유산본부(본부장 나용해)가 고(故)부종휴 선생 사진전 ‘한산(漢山) 그리고 제주(濟州)’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세계유산본부는 세계자연유산 선각자의 업적을 기리기 위해 ‘한산(漢山) 그리고 제주(濟州)’를 주제로 한 고(故)부종휴 선생 사진전을 오는 7월 5일부터 8월 2일까지 제주세계자연유산센터 기획전시실에서 마련했다.

※ ‘漢山’은 부종휴 선생의 호이며, ‘한라산’과 ‘큰 산’을 의미

고(故)부종휴(1926~1980) 선생은 제주의 근·현대를 대표하는 과학자로 김녕초등학교 학생 30명과 함께 만장굴을 발견했으며, 빌레못동굴, 수산동굴, 미약굴 등 제주의 많은 동굴들을 직접 탐사했다.

또한, 한라산 곳곳을 누비며 330여종의 식물을 직접 찾아내 숨겨진 제주의 가치를 알리는데 중요한 역할을 했다.

이번 전시에는 세계자연유산 선각자 부종휴 사진집 ‘한산(漢山) 그리고 제주(濟州)’에 수록된 사진 가운데, 고(故)부종휴 선생의 생전 모습과 함께 한라산, 오름, 해녀, 민속 등 제주의 옛 모습이 담긴 사진 40여 점이 전시된다.

세계유산본부는 지난달 고(故)부종휴 선생의 업적을 기리고, 세계자연유산의 진정한 가치를 홍보하기 위해 부종휴 선생이 1960~70년대에 찍은 사진을 종류별로 수집·정리해 부종휴 선생 사진집 ‘한산(漢山) 그리고 제주(濟州)’를 발간한 바 있다.

또한, 학술 심포지엄 개최, 만장굴 조형물 제작, 업적발굴 사업, 동화 및 만장굴 체험수기 책자 제작 등 업적 발굴 및 홍보를 위한 일련의 사업들을 추진해 왔으며, 오는 10월에는 만장굴과 한라산 일대에 ‘부종휴 길’을 조성해 걷기 행사도 진행할 예정이다.

전시 개막식은 오는 7월 5일 오후 4시 제주세계자연유산센터 기획전시실에서 부종휴 선생 기념사업회원과 부종휴 선생 유가족 등이 참석해 간단한 다과회와 함께 진행된다.

나용해 세계유산본부장은 “이번 전시를 통해 제주의 숨겨진 가치를 찾아 세계자연유산의 기틀을 마련한 고(故)부종휴 선생의 업적을 다시 한 번 되돌아 볼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