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19 17:32 (수)
前남편 살해 등 피의자 고유정(여,36세) 얼굴 등 신상공개 결정
前남편 살해 등 피의자 고유정(여,36세) 얼굴 등 신상공개 결정
  • 전선형 기자
  • 승인 2019.0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지방경찰청(형사과)에서는 6. 5. 10:00 신상공개위원회를 개최하여 남편 살인 및 사체유기 등피의자 고유정(,36)신상공개를 결정하였다.

신상공개위원회는 제주지방경찰청 소속 경찰관, 변호사, 정신과 의사, 성직자, 여성단체 관계자 등 내외부위원 7명으로 구성되었다.

위원회에서는 5. 25.경 제주도내 펜션에서 남편을 살해하고, 사체를 훼손한 후 유기한 피의자 고유정(,36)에 대하여 심의한 결과, 신상공개위원회에서는 피의자의 신상공개로 인한 피의자 인권 및 피의자의 가족주변인이 입을 수 있는 2차 피해 등 비공개 사유에 대해서도 충분히 고려하였으나, 피의자는 남편을 살해하고 사체를 심하게 훼손 후 불상지에 유기하는 등 범죄수법이 잔인하고, 그 결과가 중대할 뿐만 아니라 구속영장 발부 및 범행도구가 압수되는 등 증거가 충분하며, 국민의 알권리 존중 및 강력범죄예방 차원에서 공공의 이익에 하는 등 모든 요건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피의자 고유정(,36)의 얼굴 및 신상을 공개하기로 결정하였다.

한편, 경찰은 피의자 신상공개에 따른 피의자 가족 등 주변인의 2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제주동부경찰서 형사과장을 팀장으로 별도의 피의자 가족보호팀을 운영하여 모니터링을 강화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