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1 15:05 (수)
제주북초 김영수도서관, 원도심에 활력 불어넣는다
제주북초 김영수도서관, 원도심에 활력 불어넣는다
  • 한정현 기자
  • 승인 2019.0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영수도서관 오는 31일 재개관식… 제주시 원도심 활력 기대감

제주북초등학교 김영수도서관이 이달 말 재개관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제주시 원도심 도시재생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한 ‘제주북초등학교 김영수도서관 마을도서관화’ 사업을 완료하고, 오는 5월 31일 재개관식을 갖는다고 5일 밝혔다.

김영수도서관은 지난해 12월 사업이 완료된 후 책모으기 행사로 도서를 확충하고, 지역주민들이 활용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정비해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김영수도서관 마을도서관화 사업은 도와 도교육청이 협업을 통해 추진한 사업으로, 증·개축(리모델링)을 위해 국비 등 총 9억 원이 투입됐다.

제주도는 ‘아이들과 지역주민이 함께 이야기하고 쉴 수 있는 원도심만의 마을도서관’을 목표로,

아이와 학부모, 지역주민들이 의견을 적극 반영해 ‘마을과 학교가 함께 아이를 키우는 마을교육 공동체’로 도서관을 운영할 계획이다.

제주북초 김영수도서관은 학교도서관과 사용하지 않는 창고와 관사를 활용해, 지상 2층, 연면적 365.03㎡ 규모로 확장 새단장했다.

1층은 고즈넉한 한옥집을 연상케 하는 열람실과 카페, 공부방, 아이돌봄방 등으로 구성됐으며, 2층은 제주목 관아를 한 눈에 담을 수 있는 열람실과 서가, 옥상테라스 등이 마련됐다.

지난해 12월 준공식 이후 도시재생 및 교육 관계자, 도서관 전문가들의 방문이 이어지는 등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이양문 제주특별자치도 도시건설국장은 “김영수도서관은 지역주민들과 함께 아이들이 창의력을 기르며 자라는 공간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며 “특히, 원도심에 생기를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가 돼, 자생력을 기를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